티스토리 뷰

 

 

 

 

 

 

 

 

 

 

 

Episode 05-1. 가방팝이 전하는 희망가방이야기 <2012 코이카의 꿈> '아프리카 - 탄자니아 사닝가 섬' 

 

 

2012 코이카의꿈 다섯번째 이야기 시작해요

 

 

 

 

코이카의 꿈 방영전부터 짐승돌 2PM '닉쿤'과 '택연'이 봉사단원으로 참여했다는 소식으로

큰 화재가 되었는데요^^

 

꽃미남들과 함께한 코이카의꿈 탄자니아 어땠을까요??

 

 

 

 

 

비행기로 20시간을 날아서 도착한 아프리카, 그리고 탄자니아 수도에서도 5시간 거리에 위치한 오지의 섬 <사닝가>

멀기도 너무 ~~ 멀었던 <사닝가>에 도착한 코이카팀은 첫 날 부터 만만치 않은 일정을 보내게 되는데요

 

섬안에 생필품이 부족하기에 대원들이 사용할 물품들 모두 등에 메고 이동을 하였답니다 ㅠㅠ!

코이카 대원들 모두 신발에 양말까지 벗고 갯벌을 건너고

섬안 운송도구는 오직 짐수레뿐이기에 모두 대원들의 손으로 직접 짐을 옮기는 작업부터 진행 된 첫날!

 

 

힘들 일정을 보낸 코이카대원들의 숙소는..... ㅠㅠ!

모랫바닥 위 야외 텐트생활이랍니다!

 

또한 일일 식수 물이 부족하고 전기가 없다는 사실!!

 

코이카의꿈 대원들 모두 물과 전기의 소중함을 깨닫는 시간이 되었고,

섬 주민들에게 큰 힘이 되고 싶다는 마음도 갖는 시간이 되었답니다 ~ ♡

 

 

 

 

2012 '코이카의꿈' 대원들이 2주간 탄자니아 작은 섬마을에서 펼칠 희망 미션은

 

1. 아이들을 위한 학교 리모델링

2. 적정기술을 활용하여 사닝가섬에 물과 전기를 공급

3. 2척의 선박 제작을 통해 응급환자 및 급수선으로 활용

4. 의료 기술을 활용하여 주민들의 아픔을 치유

5. 아이들에게 교육의 즐거움을 선물

 

5가지 봉사활동을 통해 코이카의 꿈이 희망을 전달합니다!

 

    

 

 

 

전기도 수도 시설도 없는 작은 섬 '사닝가'에서 펼칠

코이카팀의 희망 미션의 모습들 다음주에도 많은 기대해주세요 ~ ★

 

 

 

 

 

 

 

 

 

  

 

 

 

 

댓글
댓글쓰기 폼